2023년 1월말 준공한 속초시가 대포동 하수처리사업소 내 음식물처리시설. 사진=속초시

속초시가 대포동 하수처리사업소 내 음식물처리시설 민간투자사업을 지난 1월 31일 준공했다.

이 시설은 총 115억 원 전액 민자사업비가 투입돼 대포동 542-3번지 일원에 마련됐다. 기존 음식물처리장 건물 2동을 활용, 1일 40톤의 음식물을 처리할 수 있는 시설과 자원화시설(비료원료 생산) 40톤 처리 규모로 지난 2022년 2월 착공했다.

이번 사업은 민간투자사업자인 ㈜GMENC가 2043년까지 향후 20년간 책임운영·관리하고 처리비용(음식물류 폐기물, 하수슬러지)을 받아 투자비를 회수하는 수익형 민간투자사업 BTO(Build Transfer Operate) 방식으로 추진됐다.

이병선 속초시장(오른쪽)이 음식물처리시설을 둘러보고 있다. 사진=속초시

속초시는 그동안 음식물처리시설을 직접 운영했다. 처리시설 노후에 따른 가동효율 저하와 악취발생으로 인한 민원발생, 고장 시 보수업체의 정비기피 등 보수지연으로 시설운영에 어려움을 겪었다는 게 속초시 설명이다.

속초시는 “시설현대화와 전문기술인력 도입으로 음식물쓰레기의 신속하고 안정적인 처리, 처리공정 복개와 탈취설비 보강을 통한 악취발생 제로화, 버려지는 음식물 발생유기물과 하수슬러지 폐자원의 재이용을 위해 2021년 2월 민간제안 사업자와 실시협약을 체결하고 민간자본과 기술을 도입하게 됐다”고 부연했다.

댓글을 남겨주세요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여기에 이름을 입력하세요.
Captcha verification failed!
CAPTCHA user score failed. Please contact 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