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민과 관광객에 쾌적한 보행환경 제공 기대

속초시가 청호동 아바이마을(청호초교 주변) 일원 노후된 기존 마을 안길(골목길) 7개 구간에 대하여 마을 미관 개선과 보행자 안전확보, 지역주민의 주거환경 개선을 위해 추진한「청호3지구 아바이마을 주민친화적 골목길 조성사업」이 이달 준공한다.

이 지역은 주변에 마을회관, 초등학교 등이 위치하고 있으나, 마을 안길 기존 콘크리트 포장면이 매우 노후되어 지역주민 및 관광객들의 보행환경과 주거환경에 많은 불편을 초래하고 도심지 미관을 저해하는 등 주민 불편사항이 지속적으로 발생하여 정비를 통한 환경개선이 절실히 필요한 구간이었다.

이에, 속초시는 국비(국비 50%) 등 총 1.5억여 원을 들여‘21년 준공한 청호3지구 아바이마을 걷고싶은거리 조성사업과 연계하여 노후된 마을안길(골목길) 7개 구간에 대하여 미관을 개선하고 보행자의 안전을 확보하고자 정비사업을 추진하였다.

속초시 관계자는“이번 골목길 정비사업을 통해 아바이마을을 찾는 관광객과 지역주민들이 기 조성된 벽화 골목길, 소공원 등을 쾌적한 보행환경에서 걸으며 관광할 수 있는 보행환경과 지역주민의 주거환경이 크게 개선되었을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전했다.

설악시니어신문

댓글을 남겨주세요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여기에 이름을 입력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