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초시 문화공간 돌담 외부 전경. 사진=속초시

속초시와 ()속초문화재단은 속초문화특화지역조성사업의 일환으로 조성된 첫 번째 문화거점공간 ‘문화공간 돌담’을 10월 15일 공식 오픈했다.

문화공간 돌담으로 조성된 상도문의 마을창고는 1985년 지어져 상도문 마을주민들의 곡물창고 등으로 사용되다 최근에는 사용되지 않고 있던 마을의 유휴공간이었다.

마을의 오래된 창고를 활용한 문화거점공간 조성을 통해 속초시민 및 마을주민의 각종 모임회의 등의 커뮤니티 공간으로 활용하는 한편강원도협동조합 감자여행이 협약을 통해 상주하며 상도문 돌담마을을 방문한 관광객들에게 마을을 소개하고 안내하는 여행자센터의 기능도 담당하게 된다.

속초시와 속초문화재단은 속초문화특화지역조성사업을 통해 문화거점공간을 조성하는 과정에서 LG 헬로비전의 우리동네클라쓰와 연계해 공간을 리모델링, 문화공간 돌담이 전국민에게 소개되는 계기도 만들었다.

이날 개소식에는 김철수 속초시장을 비롯해 신선익 속초시의회 의장과 시의원속초문화재단과 감자여행 임직원상도문 주민대표 등 사회적거리두기 방역지침에 따라 49명 이내의 사전 초청 인원만 참석했다.

재단 관계자는 문화공간이 부족한 속초시에 또 하나 새로운 형태의 문화거점공간이 오픈했다”며, “시민과 관광객 모두가 편안하게 방문하고 쉼과 여유를 느낄 수 있는 공간으로 관리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관련 문의는 속초문화재단 문화특화지역추진팀(033-636-0671)으로 하면 된다.

댓글을 남겨주세요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여기에 이름을 입력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