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시령터널.

강원도는 올해 추석 명절기간 민자도로인 미시령터널 통행료를 유료로 정상 운영한다고 9월 16일 밝혔다.

이번 결정은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의 코로나 확산 방지를 위한 방역대책 기본 방향과 같은 목적이다.

국토교통부도 추석 명절 기간을 포함해 9월 17일부터 22일까지를 ‘추석특별교통대책기간’으로 설정해 고향·친지 방문 자제를 권고하는 한편, 2017년부터 시행한 명절 고속도로 통행료 무료화 정책을 2020년도부터 유료로 전환하는 등 코로나 방역대책을 강화하고 있다.

최우홍 강원도 예산과장은 “이번 명절 통행료 유료화 정책은 지역 간 이동을 최소화하고 불필요한 통행을 억제하기 위한 불가피한 조치임을 도민들께서 이해해 주기를 바란다”며, “추석 명절동안 미시령터널을 이용하시는 분들께서 불편함이 없도록 시설물 관리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강원도가 관리하는 민자도로인 미시령터널은 지난 2017년 유료도로법 시행령 개정에 따른 정부의 고속도로 면제 방침에 따라 지난 2018년부터 설, 추석 명절에 한해 통행료가 면제되었으나, 2020년 추석과 2021년 설 연휴엔 코로나 19 확산 방지를 위해 통행료를 정상 징수한 바 있다.

댓글을 남겨주세요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여기에 이름을 입력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