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양군 로고.

양양군이 취업 취약계층 등 군민에게 일자리를 제공하기 위해, 오는 23일까지 ‘2023년 상반기 지역공동체 일자리 사업’ 참여자 35명을 모집한다.

지역공동체 일자리 사업은 저소득층·장기실직자·여성가장 등 근로의사가 있는 취업취약계층에게 일자리를 제공하여 생계안정을 도모하고, 취약계층 집수리 지원과 마을 환경 개선 등을 위한 사업이다.

2023년도 상반기 일자리 사업은 취약계층 집수리 지원 사업 18명, 마을가꾸기 및 지역 유휴공간․시설 활용사업 17명으로 총 35명을 모집한다.

사업 기간은 2023년 2월 13일부터 6월 16일까지 4개월이며, 근무는 만65세 미만인 경우 주30시간, 만65세 이상인 경우 주15시간으로, 시급 9,620원(교통·간식비 5,000원/주휴, 월차수당 별도 지급)을 적용한다.

신청자격은 양양군에 주민등록되어있는 만18세 이상 근로능력자로, 주민등록 등재기준 상 가구소득이 기준중위소득 70% 이하(1인가구는 120%이하)이면서, 재산이 4억 원 미만인 가구의 구성원이다.

특히, 결혼이민자, 북한이탈주민, 여성가장, 취업보호지원대상자, 노숙인, 장애인 본인 및 가족 등에게는 선발 시 가점이 주어진다.

다만, 1세대 2인 참여자(청년은 1세대 2인 이상 참여 가능), 사업 접수 이후 재정지원 전일제 일자리사업 참여자, 공무원 가족(배우자 및 자녀), 대학 및 대학원 재학생 등은 형평성 차원에서 신청할 수 없다.

신청 희망자는 23일까지 신분증과 가점 관련 서류를 지참하고 주민등록 주소지 읍․사무소를 방문하여 신청하면 된다.

이후 군은 신청자의 재산상황, 가구소득, 동일유형 일자리 참여 횟수 등 선정기준에 따라 종합 심사하여 내년 1월 16일경 합격 여부를 개별 통지할 예정이다.
이 밖에 접수 및 선발대상 제외 등 자세한 사항은 양양군청 홈페이지에 게재된 공고문을 참고하면 된다.

한편, 양양군은 올해 지역공동체 일자리 사업을 통해 71명의 일자리를 창출, 취약계층 집수리사업과 마을주변 친환경 공원화 사업을 추진한 바 있다.

댓글을 남겨주세요

댓글을 입력해 주세요!
여기에 이름을 입력하세요.
Captcha verification failed!
CAPTCHA user score failed. Please contact us!